끝까지 보게되는 K-광고 특징

여러분 안녕하세요~

에공 크리에이터입니다~


 오늘은 추워지는 날씨에 어울리는

핫초코 광고를 가져왔어요 ☕


매년 센스 넘치는 미떼 광고가

얼마전 유튜브 알고리즘에 떴더라구요 +_+

                                            

에공 크리에이터가 반해버린

미떼 핫초코 광고,

오늘 여러분들과 함께

그 재미를 나눠볼까 해요!

-------------------------------------------------------------------------------------------------

성적 때문에 많이 속상해 보이는 딸이 등장하네요.


그러나 T의 정석대로

위로와 공감이 아닌

현실 직관형으로 위로를 해주는

아빠의 한마디가

나지막이 들립니다.

그런 아빠가

딸은 무뚝뚝하다고 느껴지나 봐요~

광고 중반부,

섭섭해 하는 딸을 위해

따뜻한 코코아를 가져오며

스윗‘티’라고 기분을 풀어줍니다.

이후 다시 가까워진

부녀 사이를 비추며,

MBTI 질문을 하는 딸과

엉뚱하게 대답하는 아빠의 모습으로

미떼 광고는 막을 내립니다.

마지막은 항상 등장하는 멘트죠,

‘찬바람 불 때

핫초코 미떼’

리듬감을 살리는 것과 동시에

제품홍보까지 놓치지 않았어요.

---------------------------------------------------------------------------------------------------------------

이렇게 49초 동안 부녀 사이의 훈훈함

MBTI 밈까지 언급한 재미까지

느낄 수 있었어요.

 

역시 미떼의 광고는

보는 이가 불편하지 않고

편안한 마음으로 즐겨 볼 수 있도록

매번 센스있는 광고를 선보이고 있는 것 같아요.

 

그래서 그런지 많은 사람들이

겨울 광고= 미떼 핫초코

라고 떠올리는 것 같네요!

---------------------------------------------------------------------------------------------------------------

이제 미떼 광고에 대해 파헤쳐볼까요?🥰


첫 번째 

사람과 사람 사이에 존재하고 있는 어색함이나 차가운 분위기를

핫초코 미떼가 이를 부드럽게 풀어주는 역할로서 등장한다는 것입니다.

 

살다 보면 항상 긍정적인 분위기를 지니기 힘들죠?

그러나 미떼의 핫초코가 있다면

맛있는 핫초코뿐만 아니라

따뜻한 정까지 느낄 수 있다는

상징성을 표현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미떼의 온정은

광고를 통해 소비자들의 마음을 훔치고

그 의미를 잘 전달하고 있어요.

 

즉, 일상을 소재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사회적 분위기나 현상을

자연스럽게 풀어내고

거부감 없이 볼 수 있도록

창의적인 스토리 텔링으로 풀어나갔다고 생각해요. : )



두 번째,

특유의 재치를 바탕으로

MBTI 활용을 더 해 공감을 이끌어냈다는 점인데요.

 

여러분들도 한번쯤은 MBTI 검사 해보신 적 있으시죠?

안해보신 분들도 한번쯤은 들어봤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올해 미떼는 숏츠 폼을 활용해

“MBTI 별 미떼를 즐기는 법”이라는 주제로

후속 콘텐츠를 제작했어요.


E (외향형), I(내향형)

F(감정형), T(직관형)로 나누어

디테일하게 연출했네요! 😯

 

하지만 MBTI로 기획하기엔,

자칫 잘못하면 지루하고

진부한 컨셉이 될 수도 있기 때문에

신박하게 표현해야 하는 점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그런데 미떼는

브랜드에서 표현하고자 하는 ‘온정’을 이용해

MBTI의 밈과 특징을

잘 풀어낸 것 같아

훈훈하게 볼 수 있었던 것 같아요 : )




 소비자와 광고로 소통을 시도하다

마지막으로 세 번째,

미떼는 이탈리아어로 ‘따뜻한, 온화한’이라는 뜻으로서

추운 겨울, 마음까지 따뜻하게 녹여주는 핫초코라는

의미를 지닙니다.

 

이러한 컨셉을 바탕으로 광고의 마지막 때쯤

‘찬 바람 불 때

핫초코 미떼’

라는 문구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브랜드의 가치와 아이덴티티를 전달하고 있어요.


더불어 미떼 핫초코만 있다면

따뜻한 정을 느낄 수 있다는

브랜드의 뜻을

꾸준히 광고로 풀어내면서

소비자들에게 커뮤니케이션을 시도하고 있는 것 같아요!

 

이로써 미떼의 달콤하고 부드러운 거품처럼

따뜻한 정을 느낄 수 있는 광고였습니다.

 

매년 겨울마다 기다려지는 미떼 핫초코 광고!

과연 내년에는 어떤 주제로 다가올까요?

에공 크리에이터도 항상 기대되는 것 같아요.

 


오늘은 미떼의 광고를 분석해 보았는데요!

이 외에도 다양한 광고, 혹은 프로그램이

궁금하시다면

댓글로 의견을 나눠 주세요!

: )